• 최종편집 2020-09-24(목)
 


구례군은 지난 11월 18일 구례실내체육관에서 (사)호남여성농악보존회(이사장 유순자) 2017 정기발표회가 성황리에 열렸다고 밝혔다.


상쇠 유순자 이사장이 제자들과 함께 선보인 이 날 발표회는 입장굿을 시작으로 전라도의 우도농악에서 볼 수 있는 쇠가락 오채질굿과 진법놀이의 하나인 오방진굿 그리고 노래굿과 두마치굿 등 판굿의 진수를 선보였다. 

 

또한, 호남농악의 개인놀이 중의 하나인 소고놀이와 장구놀이, 부포놀이 등으로 이어진 구정놀이가 흥겹게 펼쳐져 관객들의 탄성을 자아냈으며, 축하공연인 여현수 씨의 용기놀이 또한 재미를 돋우었다. 


유순자 명인이 당시 16살 되던 1970년부터 1978년까지 상쇠를 맡아 온 호남여성농악단의 후신인 호남여성농악보존회는 지난 2012년 구례에서 사단법인으로 설립한 유일한 공연단체로, 여성농악의 계승 발전과 후진 양성을 위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유순자 이사장은 “제자들과 그동안 갈고닦은 기량을 선보이게 되어 기쁘다”며 “호남 농악을 세계에 널리 알리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 해당기사 더보기




관리자 arirang@sori.me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례군, 호남여성농악보존회 (이사장 유순자) 정기발표회 성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