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6-28(화)
 


 

우륵 가야금의 선율은 사람의 마음과 정서를 순환시키는 우리 악기만의 오묘함이 있기에 천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악성 우륵이란 이름과 함께 우리 곁에 숨 쉬고 있다.


우리나라 3대 악성이자 이 땅에 가야금 음악을 뿌리내린 우륵의 출생지 경남 의령군 부림면 신반리에서 자랑스러운 선현들의 혼과 맥을 잇고자 전국 가야금 경연대회를 개최한다.

향토 의령에서 펼쳐지는 가야금 경연대회는 경연을 위한 대회를 넘어 우륵 선현의 음악 세계를 재조명하면서 미래의 한국전통문화를 새롭게 창조해보려는 내외군민들의 간절한 소망이 담겨 있다.

 

--> 해당기사 더 보기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2회 의령우륵 탄신기념 전국 가야금 경연대회', 10월13~14일 의령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