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9(금)
 

 

크라운해태제과(회장 윤영달)는 지난 11월 12일 서울 남산국악당 크라운해태홀에서 ‘제9회 모여라! 국악영재들’ 경연대회를 개최했다고 15일 밝혔다.


제9회 모여라! 국악영재들’ 경연대회는 국악의 미래를 책임질 꿈나무 발굴을 위한 경연의 장으로, 민간기업이 주최하는 경연으로는 최대 규모다.


이번 경연대회는 6명 이상으로 구성된 전국 유치원, 초등학교 국악팀들이 악기, 소리, 연희, 무용 등 전통국악 11개 부문에서 치열한 경합을 펼쳤다.


경연의 예선과 본선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비대면 영상 심사로 진행됐다. 국악 명인들의 엄정한 심사를 통해 각 부문 대상, 최우수상 등 총 17개 팀이 선정됐다.


▲기악부문 ‘우리소리 찾아가는 아이들’ ▲무용부문 ‘화동정재예술단’, ‘춤빛어린이무용단’ ▲소리부문 ‘정가단 아리, ‘산유화 어린이민요합창단’, ‘하늘빛 병창단’, ‘판세상's아이들’ ▲연희부문 ‘태강삼육 소리누리팀’, ‘예움전통연희단’ 이 대상을 차지했다.


이들 각 부문 대상을 수상한 9개팀은 최고상인 종합대상(교육부장관상)을 놓고 최종 결선에 올라 그간 갈고 닦은 실력을 마음껏 뽐냈다.


최고상인 종합대상(교육부 장관상)의 영예는 민요부문의 '산유화어린이합창단'에게 돌아갔다. 입상팀과 지도자에게는 총 5000만원의 상금과 상장이 수여됐다. 상금은 국악 꿈나무 육성에 실질적으로 필요한 악기, 공연물품과 교육 후원금으로 전달된다.


수상팀에게는 크라운해태제과가 주최하는 창신제, 영재국악회 등 대형 국악 공연무대에 오를 기회가 주어진다.


크라운해태제과 관계자는 “국악을 좋아하고 즐기는 어린이들의 꿈을 응원하기 위한 경연 대회” 라며, “우리 국악의 발전과 저변 확대를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 이라고 밝혔다.

 

▶ 해당기사 원문보기


전체댓글 0

  • 1959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차세대 국악 아이돌 육성"...크라운해태, '제9회 모여라 국악영재들' 경연대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