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21(수)
 

강원 정선군이 정선아리랑의 날을 만든다.

한국의 소리이자 세계의 소리인 정선아리랑의 체계적인 전승·보존과 세계화를 위해서다.

고려시대부터 전승된 정선아리랑은 1971년 11월 16일 강원도 무형문화재로 지정됐고, 2012년 12월 5일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바 있다.

정선군은 조례 제정 등 정선아리랑의 날 지정을 위한 행정 절차를 상반기 중 마무리할 계획이다.

최승준 정선군수는 15일 "정선아리랑의 날 지정, 온·오프라인 융합 콘텐츠 발굴 등 아리랑 교류의 중심 거점 도시인 아리랑의 고정 정선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해당기사 원문보기

전체댓글 0

  • 5460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강원도 정선군, '정선아리랑의 날' 생긴다…"체계적 전승·보존·세계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