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19(목)
 

 

남도의 대표 민요 중 하나인 ‘신뱃노래’를 기악합주로 풀어낸 작품이다. 신명을 더하는 삼현육각 합주가 돋보이는 곡이며, 

민요로 부르는 신뱃노래와는 또 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다.

 

기악 정선옥・이영아・정윤해(가야금) 김주란・문미라(거문고) 조자영・이상동・윤정아(피리) 김대성・윤암현・강원집(대금) 

김혜숙・강아라・김지향(해금) 한명화・신정민(아쟁) 공병진・박상준(타악)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기악합주 '신뱃노래' - 전남도립국악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