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19(목)
 


검기무
본래는 민간에서 가면무로 행하던 춤을 조선 순조 때 궁중정재로 받아들였다.
검무를 잘 추던 신라의 황창(黃倡)이 백제의 왕 앞에서 검무를 추다가 칼을 던져 왕을 죽이고 자신은 잡혀 죽임을 당하자, 황창을 기리기 위해 그의 모습을 본 딴 가면을 쓰고 검무를 추기 시작했다는 데에서 유래 되었다고 한다.
○ 춤 : 최윤정, 김꽃지, 윤진아, 변상아
○ 음악 : 국립국악원 정악단, 전통음악그룹 ‘판’(유인상)


○ 주최 및 촬영/국립국악원[National Gugak Center]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검기무 - 국립국악원 수요춤전: 심소 김천흥, 그를 기억하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