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0(수)
 

 

서구빛고을국악전수관의 상설 '목요열린국악한마당'의 제337회 무대에 '다스름전통국악예술단'을 초청한다.

 


이번 무대는 '인연'을 주제로 중요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고법 이수자인 정덕채씨(청암판소리고법보존회 사무처장) 등과 함께한다.

무용 '수연장'을 서향순씨를 포함한 한나래전통춤터 단원들의 춤으로 선보이고, 정덕채씨의 판소리 '적벽가' 중 '군사설움타령∼ 새타령', '심청가' 중 '도화동아∼방아타령' 대목을 들려줄 예정이다.

또 서영호 명인의 아쟁산조와 김해진 명무의 살풀이춤, 다함께 부를 남도민요 등의 축하무대도 꾸며진다.

다스름전통국악예술단은 1997년 창단, 남도예술회관에서 창단공연을 시작으로 광주문예회관 남도소리 초청공연 등 전국 주요축제 및 행사, 봉사공연 등 15년동안 350여회의 공연을 펼쳐왔다.

이번 공연은 오는 16일 오후 7시 서구 빛고을국악전수관 공연장에서 열린다. 문의 062-350-4556.

광남일보 고선주 기자 --> 기사 원문보기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월 16일 '목요국악한마당'에 '다스름전통국악예술단' 초청 국악 공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