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1(목)

통합검색

검색형태 :
기간 :
직접입력 :
~

국악정보 검색결과

  • [祝] 국립국악원 제42회 온나라 국악경연대회 대통령상에 피리 박새한씨 수상
    □ 국립국악원(원장 김영운)이 주최하는 제42회 온나라 국악경연대회 대상 경연 및 시상식이 5월 26일(목) 국립국악원 풍류사랑방에서 열렸다. □ 영예의 대상인 대통령상 수상자는‘평조회상 중 상령산’을 연주한 피리 종목의 박새한(19세, 한국예술종합학교 2학년 재학) 씨로 결정되었다. 한편 대금 종목의 차루빈(20세, 한국예술종합학교 3학년 재학) 씨가 ‘서용석류 대금산조’를 연주해 국무총리상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대상 경연에서는 지난 3월 31일부터 5월 12일까지 예선과 본선을 거친 11개 종목(가야금, 거문고, 대금, 피리, 해금, 아쟁, 정가, 판소리, 민요‧가야금병창, 작곡, 타악)의 1위 수상자들이 실력을 겨뤘다. 예선과 본선, 대상 경연의 심사에는 국악계 국가무형문화재 보유자, 교수, 연주가, 작곡가 등으로 구성된 126명의 심사위원이 참여했다.□ 시상식 인사말에서 김영운 국립국악원장은 “코로나 상황에서 대회 준비와 참가 과정이 쉽지 않았을 텐데 최선을 다해 대회에 참가한 모든 분께 위로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며 “앞으로도 계속된 도전으로 국악계를 이끌어 나가는 주역들이 되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시상식 심사 총평에서 박승희(공주시 충남연정국악단 예술감독) 심사위원장은 “좋은 성음을 얻는 과정과 노력이 결실을 이루는 중요한 바탕에는 전통음악에 대한 깊은 이해와 분석이 따라야 한다.”라며 “음악은 소통과 공감의 최고의 경로이기 때문에 이 대회가 이를 위한 밑거름이 됐으면 좋겠다.”라고 언급했다.□ 대상 수상자인 박새한 씨는 “대회를 준비하면서 많이 힘들었지만, 선생님들이나 부모님 그리고 같이 응원해 주는 친구들이 있어서 많은 위로가 됐다. 수상한 사람의 격에 맞는 좋은 음악을 해 나가겠다.”라며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이번 대회는 모두 421명이 접수하여 321명이 예선을 치렀다. 8명이 접수하여 예선과 본선이 통합된 정가를 제외한 10개 종목은 예선을 통과한 6명이 다시 본선을 치렀고, 최종 대상 경연에서 대통령상인 대상, 국무총리상인 최우수상을 비롯해 모두 33명의 수상자가 결정됐다.□ 국립국악원 온나라국악경연대회는 1981년 장충동 국립극장에서 열린 제1회 전국국악경연대회를 시작으로 그동안 국악 인재들의 등용문으로 자리 잡아 왔다. [각 부문 금상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수상자] 해금 김현지, 가야금 김은세, 거문고 오지연, 아쟁 민지원, 정가 조윤영, 민요/가야금병창 양은별, 판소리 남상동, 작곡 최은아, 장단및고법 박예은
    • 국악정보
    • 국악인소식
    2022-05-28
  • [祝] 2018 제44회 전국난계국악경연대회 대통령상에 가야금연주가 '이수은' 씨 수상
    5월 12일부터 5일간 충북 영동 국악체험촌 일원에서 열린 44회 전국난계국악경연대회 영예의 대상은 이수은(39·여·서울) 씨에게 돌아갔다. ▶ 이수은 프로필 일반·대학·고등·중등·초등 5개 부문으로 나눠 진행한 이번 대회에는 피리, 대금, 해금, 가야금, 거문고, 아쟁 6개 분야에 전국에서 235명이 참가해 그동안 갈고 닦은 연주 솜씨를 유감없이 선보였다. 대회기간 내내 대회장에는 때로는 심금을 울리는 소리가, 때로는 어깨춤 들썩이는 흥겨운 가락이 울려 퍼지며 국악의 향기로 가득 찼다. 대회 결과, 영예의 대상은 단연 돋보이는 실력을 선보인 일반부 이수은씨가 차지했다. 이 씨는 섬세하고 기교 있는 가야금 연주로 심사위원의 마음을 사로잡아 대통령상과 500만 원의 상금, 난계국악단과 협연하는 51회 난계국악축제 공연기회까지 얻었다. 부문별 수상자 ◇ 일반부 ▲대상(대통령상) 이수은(가야금·서울) ▲1등(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최태영(해금·충남) ▲2등(충청북도지사상) 이창훈(대금·충남) ▲3등(영동군수상) 조결(아쟁·서울) ◇ 대학부 ▲대상(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조유경(거문고·이화여자대학교) ▲1등(충청북도지사상) 박수빈(대금·서울대) ▲2등(국립국악원장상) 윤소민(거문고·한양대학교) ▲3등(영동군수상) 문빈(해금·한국종합예술학교) ◇ 고등부 ▲대상(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유수빈(대금·국립국악고) ▲1등(충청북도지사상) 이태경(피리·국립국악고), 민지원(아쟁·국립국악고), 강현지(해금·국립국악고), 김혜민(가야금·국립전통예술고), 정지호(거문고·국립국악고) ▲2등(영동군수상) 김석언(피리·국립국악고), 최서경(대금·국립국악고), 서영혜(아쟁·국립전통예술고), 김원빈(해금·국립전통예술고), 정진아(가야금·국립국악고), 이수흔(거문고·국립국악고) ▲3등(영동군의회 의장상) 최민기(피리·국립국악고), 차루빈(대금·국립국악고), 박현채(아쟁·국립국악고), 유혜빈(해금·국립국악고), 황윤지(가야금·국립국악고), 홍세인(거문고·국립국악고) ◇ 중등부 ▲대상(국립국악원장상) 김대호(피리·국립국악중) ▲1등(영동군수상) 김예진(거문고·국립국악중) ▲2등(영동군의회의장상) 임지우(피리·국립국악중), 정재은(피리·국립국악중) ▲3등(대회장상) 지준현(피리·국립국악중), 김채원(해금·국립국악중) ◇ 초등부 ▲대상(국립국악원장상) 배효찬(대금·만선초) ▲1등(영동군수상) 차승재(거문고·추계초) ▲2등(영동군의회의장상) 선소민(가야금·경산 사동초), 설현서(가야금·경산 사동초) ▲3등(대회장상) 정유화(가야금·초림초), 장윤서(해금·초림초). ▶ 해당기사 더보기
    • 국악정보
    • 국악인소식
    2018-05-23
비밀번호 :